Author k Date 2021-02-11 11:19:48
 Title k
Dancing Winter Sea
춤추는 겨울바다
跳舞的冬海

Part B
Recent Works of Dancing Winter Sea : 춤추는 겨울바다 (최근작품)

2021-aa1~5,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162.2x655.5cm 100F 5개(연작)
1, 2021-aa1,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162.2x130.3cm 100F
2, 2021-aa2,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162.2x130.3cm 100F
3, 2021-aa3,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162.2x130.3cm 100F
4, 2021-aa4,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162.2x130.3cm 100F
5, 2021-aa5,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162.2x130.3cm 100F

Detail of #1~5 작품 부분


아래 글은 2022년 발간할 'World Art Journey 세계미술여행'의 중 일부!
This article is a part of 'World Art Journey' which will be publish in 2022.
The words of English and Chinese are editing now.

< 작업의 의미 >
Meaning of work

A-1
겨울바다 현장작업은 늘 도전과 모험의 연속이다.
현장작업의 설렘과 역동적이고 생명력 넘치는 모습은 내 마음을 사로잡는다.
새벽에 일어나 영하의 기온 속에서 맞이하는 일출은 겨울에만 맛볼 수 있는 특별함이다.
울산 간절곶은 어둠속 대형선박과 고기잡이배들이 불을 밝히고 열심히 일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그런 모습을 보면 가슴이 벅차오른다. 그들과 함께 부지런히 작업을 시작한다.
Winter sea painting work on the site is always challenging and full of adventures.
The dynamic and vibrant appearance of the site always resonate my heart.
Waking up at dawn and greeting sunrise in sub-zero temperatures is a special thing that can only be experienced in winter.
In Ulsan “Ganjeolgot”, we can see large vessels and fishing boats working with bright lights. Whenever I see this, my heart is full of energy and I start working hard with them.


A-2
겨울바다 현장작업은 늘 팽팽한 긴장이 감돈다.
한낮에도 기온이 낮기에 옷을 두껍게 입고 부지런히 움직이면서 아침부터 밤까지 작업을 강행하기에 작품진도는 매우 빠르고 속도감 있게 전개된다. 한 달 동안 같은 장소에서 그려도 지루하지 않는 것은 변화무쌍한 날씨와 눈앞에 펼쳐지는 장엄한 모습 때문이다.
Winter sea painting site is always tense.
Even in the daytime, the temperature is very low. Therefore I put layers of clothes and try to work as quickly and speedily as possible.
What doesn't get me boring when I am painting in the same place for a month is the unpredictable climate and the magnificent view in front of me.


A-3
간절곶은 부산 울산 경계지점으로 고리원자력 발전소가 선명히 보인다.
이곳에서 겨울바다 일출을 그리면 영원한 태양의 에너지와 원자력의 공존과 번영을 생각하게 되고 맑고 깨끗한 자연환경의 소중함을 생각한다.
“Ganjeolgot” is boundary between Busan and Ulsan so I can see the clear view of the Gory Nuclear Power Plant.
When I am here, I came to think about the coexistence and prosperity of the eternal sun energy and nuclear power that keep us live. And it also remind me of the importance of clean environment we need to protect for next generation.


A-4
끊임없이 밀려오는 파도는 바위에 부딪쳐 폭발하면서 환상적인 모습으로 변하고 가슴을 파고드는 상쾌한 바람에 휩쓸려 광란의 춤을 펼치면서 내 그림의 멋진 모델이 된다.
용광로보다 뜨거운 광채를 뿜으며 솟아오르는 태양과 만나는 순간 절정의 아름다움을 보여준다. 역동적인 생명의 숨결, 생명의 환희를 만끽하기엔 최고이다.
The constantly rushing waves hit the rocks and explode and being swept away by the refreshing breeze, performing a wild dance. And I capture that moment.
That water drops show peak of beauty when they meet burning sunshine. And this moment is perfect for me to enjoy the bliss of life.



< 작품의 특징 및 표현의 주안점 >
Main Point of Works and Expressions


B-1
파도에 최대한 가까이 캔버스를 펼쳐야하기에 강풍이 불거나 파도가 불규칙하게 밀려올 때는 캔버스를 펼치는 것조차 위태롭다. 그러나 날씨가 험할수록 그림은 더 스릴감 있다.
그런 때는 그림을 그린다기 보다 붓과 나이프로 캔버스 위에서 파도와 함께 춤을 춘다는 표현이 더 적합하다. 마치 서퍼/윈드서퍼들이 파도와 바람을 타듯 온 정신을 날려버릴 듯하고 하루해는 금방 지나간다. 이런 무아지경은 자연스럽게 내 그림에 많은 변화와 흥미를 더해 준다. 그래서 바다에서의 작업은 물이라는 고정되지 않는 모습과 색깔로 더욱 흥미롭다.
I have to put canvas as close as to waves, thus finding right spot for putting canvas is very dangerous when strong winds blow or the waves are pushed irregularly. However, the more the weather is twisted, the more thrilling I got and my painting be.
In this case, the expression of dancing with the waves on the canvas with a painting brush and knife is more suitable than just painting the waves.
It’s like I become a surfer/windsurfer riding winds and waves and it just blow my mind away and when I realize the day already goes by.
Falling into the trance naturally add lots of changes and transitions to my paintings. So working in the ocean is even more interesting because of the unpredictable quality of water.


B-2
생동감 - 살아있는 느낌
실제감 - 존재하는 느낌
속도감 - 움직이는 느낌
경쾌한 리듬감 - 기분을 상승시키는 즐겁고 행복한 마음
맑고 싱싱한 색채감 - 신선한 자극, 오묘한 매력
공간감 - 그림의 깊이
개성 - 나만의 독특함
Vitality - Living feeling
Reality - Existence feeling
Speed - Moving feeling
Rhythmic movement - Brighten up exciting and happy mind
Vivid, Bright and Clear Colors - Refresh and Profound attraction
Space - Depth of work
Personality - My own creativity


< 현장에서 만난 사람 >
People I met while I am painting on the street

C-1
현장에서 그림 그리면서 많은 사람을 만났다.
바다뿐만 아니라 전국에서 캔버스를 펼치지만 본인처럼 본격적으로 캔버스를 펼치고 전업으로 그림 그리는 화가는 거의 없다. (해외에서는 많은 화가들이 현장에서 캔버스를 펼치고 그림 그린다.) 그래서인지 많은 사람들이 신기하게 바라보고 질문한다.
가장 많았던 질문을 소개하면,
0, "작품이 너무 좋습니다."
1, “왜 추운날씨에 밖에서 그립니까?” 답변, 살아 숨 쉬는 그림을 그리기 위해 매일 이렇게 나와서 그립니다.
2, “좋은 취미를 가졌네요, 화가 입니까? 언제부터 그림 그렸습니까?” 답변, 취미이자 전업 작가입니다. 초등학교 때부터 본격적으로 그렸습니다.
3, “화실이 어디 있습니까? 언제 어디서 전시합니까?” 답변, 제 발길이 닿는 곳이 화실입니다. 지금은 울산을 비롯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많은 나라에서 캔버스 펼치고 그림 그리고 전시합니다. 2021 개인전은 여름에 울산에서 할 계획인데. 이후 상황은 코로나에 따라 유동적 입니다. 작년에 취소/연기된 해외 4개국에도 얘기중입니다.
기회 되면 제 홈페이지와 SNS를 보시면 도움 되겠습니다. www.kch.pe.kr

When I am painting on the site, I met lots of people.
It is very difficult to see a Plein Air painters in Korea like me.
And people find me very interesting and often questioned a lot.
Many people said or asked me as below.

0, “I am very admired by your work.”
1, “Why are you painting outside in this cold weather.”
Answer: Because I want to paint a live painting.
2, “You have a good hobby, Are you a painter? when did you start painting?”
Answer: I am full time artist. It was started when I was elementary student.
3, “Where is your art studio? When do you exhibit the work?”
Answer: Wherever I go is my studio. I work in many different place not only Ulsan and Korea but over other countries. I am planning to have a solo exhibition in 2021 this summer. It will be flexible due to Covid-19. Also I am currently talking 4 different overseas galleries that I delayed my solo exhibitions.
Please check my website for more detailed informations.
www.kch.pe.kr


C-2
(끝으로) 겨울바다에서 그림 그릴 때 많은 분들이 따뜻한 커피와 음식을 주었다.
(특히 낯선 분들이 그림 잘 감상했다며 호의를 베풀 땐 가슴이 뭉클했다.)
그중 가장 인상 깊은 분은 노모께서 딸들과 함께 일출 보러 와서 진지하게 내 그림을 지켜본 뒤 호떡을 주고 갔다. 사실 처음엔 커피를 주려고 했지만 화장실에 자주 가는 것이 불편해서 거절했는데 나중에 따뜻한 호떡을 사 주고 갔다. 가슴이 뭉클했던 이유는 그들의 호의뿐만 아니라 멀리서 일출을 보러온 노모의 삶에 대한 희망과 내 그림을 진지하고 기쁜 마음으로 지켜보았기 때문이다. 80~90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겨울바다로 일출의 기쁨과 희망을 찾아왔고 순수하고 호기심 가득한 눈빛으로 내 그림을 지켜보았기 때문이다.
(Last) When I am painting the ocean, many people gave hot coffee and food.
(Especially when strangers approached me and handed me coffee, thanking for amazing paining I was very delighted .)
The most impressive moment was when old woman came to see the sunrise with her daughters, they looked at my painting seriously, and then gave rice cakes. In fact, she tried to give coffee at first, but I politely refused because it was hard to go toilet frequently. So they bought a hot rice cake. The reason I was so touched is not only because of their favor, but also because I saw her hope for life, which came to see the sunrise from far despite her age of 80-90, and they saw my painting with serious and pure interests.


< 앞으로의 게획 >
Future Plan


D-1
이번 ‘춤추는 겨울바다’는 국내 바다 그림 11년째를 기념하면서 한 달간의 여정을 무사히 마감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이제 몇 달간 매화 시리즈에 몰두한 뒤 다시 바다로 돌아올 것이다.
앞으로 울산과 국내 바다뿐만 아니라 그동안 갔었던 미국 캘리포니아, 호주 골드코스트, 미얀마 나팔리, 프랑스 브렌따뉴 외에도 중국, 아프리카, 남아메리카 바다에서도 지구촌 친구들의 아름다운 삶의 이야기와 생동감 넘치고 신비스런 바다를 주제로 그림 그릴 것이다.

2021 '춤추는 겨울바다'는 코로나의 그늘을 벗어나 기쁨과 희망으로 영원히 내 가슴에 남을 것이다.

I am excessively happy to successfully complete "Dancing Winter Sea" project for one month, commemorating the 11th year of painting domestic ocean paintings. I am going to start another ocean series after I finish plum series for several months.
In the future, I am not only going to paint domestic seas but also capture the beauty of California, Australia Gold Coast, Myanmar Ngapali, France Bretagne, as well as the seas of China, Africa and South America, the story of the beautiful life of friends of the earth.

2021 "Dancing Winter Sea series will remains in my heart forever with the joy and hope of getting away from Covid-19 shadow.








Part A
Recent Works of Dancing Winter Sea : 춤추는 겨울바다 (최근작품)
1, 2021-aa6,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80.3x116.8cm 50P
2, 2021-aa7,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45.5x53cm 10F
3, 2021-aa8,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45.5x53cm 10F
4, 2021-aa9,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45.5x53cm 10F

Detail of #1 작품 부분


Part B
Recent Works of Dancing Winter Sea : 춤추는 겨울바다 (최근작품)

2021-aa1~5,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162.2x655.5cm 100F 5개(연작)
1, 2021-aa1,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162.2x130.3cm 100F
2, 2021-aa2,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162.2x130.3cm 100F
3, 2021-aa3,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162.2x130.3cm 100F
4, 2021-aa4,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162.2x130.3cm 100F
5, 2021-aa5, 춤추는 겨울바다 Dancing Winter Sea, Oil on linen 162.2x130.3cm 100F

Detail of #1~5 작품 부분


Dancing Winter Sea
춤추는 겨울바다
跳舞的冬海

< 作业的意义 >
A-1
冬海的现场作业上继续有了挑战跟冒险。
现场作业时,充满活力而有生命力的样子抓住了我的心。凌晨起来零下的温度上我对面了日出样子,这是在冬天里特别的事情。
在蔚山艮绝岬(地名) 黑暗的时间里,可以看到大型船舶跟钓鱼船上开亮亮灯光而他们作业的情况。看了他们的样子我也心潮澎湃,跟着他们很认真开始作业。

A-2
冬海现场里充满紧张气氛。白天也温度很低,应该穿很厚的衣服而勤快动作,从早上到晚上强行推进,因此作业的进度很快而有速度感。因为有变化莫测的天气还有我眼前展开展研的样子,一个月当中我在同样的地点上画画但一点也不无聊了。

A-3
艮绝岬是韩国釜山跟蔚山的界址,很明显地看到高里核电站。在这儿画冬海,可以想到太阳气和原子能的共存和繁荣,同时想到干净的自然环境很珍贵。

A-4
不断地过来的波浪一碰到岩石后,就爆炸变成了幻想的样子,而且波浪被横扫透心凉爽的大风,就狂乱跳舞,它就当我的模特。
太阳发出比熔炉更热的光彩,从海面出来蹦上波浪,那一间给我看绝顶的美丽。这样我尽情享受有活力生命的呼吸跟生命的欢喜。


< 作品的特色及表现的重点 >
B-1
非常要靠近波浪就展开画布,有大风大浪时开画布很危险,可是越天气很乱越很刺激。
那时候不是画画的,用画笔跟画刀来跟波浪一起跳舞,这样表达才行。好像冲浪者或冲风者,他们跟波浪和风一起玩,全精神集中波浪一整天的时间过的真快。这样的忘我之境的状态,更加上我画画的变化和兴趣。在海边作业给我看不固定的水样子和颜测,怀着极大的兴趣。

B-2
生动感 - 活在的感觉
实在感 - 存在的感觉
速度感 - 运动的感觉
轻快的节奏感 - 把心情提高的幸福的心
干净而新鲜的色彩感 - 新鲜的刺激,奥妙的魅力
空间感 - 画的深度
个性 - 我自己的独特感


< 在现场见面的人家 >
C-1
在现场见面了不少的人家。除了海边之外全国现场展开画布,我本身之外在韩国画画的画家很少(但是国外很多画家在现场展开画布画画)
因此很多的人家很好奇来看着我问问题了。最多的问题就是如下面。
0。“你的作品真好”
1。 “这样很冷为什么在外面画画?” 回答,为了栩栩如生的画,每天这样出来画画。
2。“你有真好的兴趣活动,你是画家吗?从什么时候开始画?” 回答,是我的兴趣而且我是个专业画家。从小学时候开始正式画画。
3。“你的画室在哪里?什么时候在哪儿展示?” 回答,信步到的地点就是我的画室。蔚山和韩国国内之外国外到处,现在画画而展示。今年2021夏天在蔚山打算开个人展览会,以后要注意看新冠肺炎的情况。去年国外四个国家已经取消而延期了,目前再谈论中。有机会来我个人网站跟SNS, 可以帮助你。
www.kch.pe.kr

C-2
在冬天海边上画画的时候,很多人来给我热咖啡和吃东西。我特别记得一个,有一个老女跟女儿一起来海边看日出,很认真看看我画儿给我糖烧饼。其实她当初给我咖啡,去洗手间太麻烦了,我拒绝了她的好意,后来她再买来了糖烧饼给我吃了。很感动的原因就是,除了她们的好意,还有从很远的地区来看日出她应该有希望,而且她很认真而高兴地看着我的画画。她好像80到90的年纪,不管她的年纪,来冬天的海边看日出,那里面应该找到喜乐跟希望,充满单纯而好奇的目光来看着我的画画。


< 未来的计划 >
D-1
这次‘跳舞的冬海’,纪念了11年当中的国内的海画,还有很高兴一个月当中的行程。几个月集中梅花系列后再来海边。以后蔚山和国内海边之外,我去过的美国加州,欧洲黄金海岸,缅甸内比都,法国布伦塔诺,还有中国,非洲,南美海边,也继续画画地球村朋友的美丽的生活和他们的神奇的大海。

2021 ‘跳舞的冬海’ ,脱离出来了新冠肺炎的难事,而永远存在我的心里。




매화 작업/그림 TV 방영 :
본 비디오는 어제 방송되었는데, 계속 작업에 몰두하느라 미리 알리지 못했습니다.
관련하여 이번 주 금요일 방송될 것과 이전에 방송된 것 중 볼만한 것을 정리했습니다.
이외에도 여러 방송사에서 촬영 했지만 일일이 전하지 못함을 이해바랍니다.

Recent news : My art on television
The attached video is the copy of the TV broadcasting of #02
Sorry but there is no time to translate in English about the TV interview. Hopefully next time...but in the followings will be helpful to understand my art of the Maehwa series. Thanks.

01, Upcoming
2021.02,19 07:00~ KBS 2TV ‘굿모닝 대한민국’ 라이브
내용: 통도사 자장매(홍매화) 작업현장 및 인터뷰
When/Where : KBS national 2TV at Tongdon-sa Buddhist Monastery
What : Painting plein air the Jajang Mae (Tongdon-sa Plum tree)

02, Review
2021.02,16 20:00 KBS TV(울산) 문화공감
내용: 매화 작업현장(대운산 내원암 고매) 및 작품소개
When/Where : Ulsan KBS TV at Naewon-am Buddhist Monastery
What : Painting plein art the Maehwa

03, Review 다시보기 : http://kch.pe.kr/0-bio/2-press-photos/video-0803-mbc.htm
text : http://kch.pe.kr/0-bio/2-press-photos/video-0803-mbc-talk.htm
2008.03 MBC TV(울산) 문화의 향
내용: 통도사 자장매(홍매화) 작업현장 및 인터뷰
When/Where : Ulsan MBC TV at Tongdon-sa Buddhist Monastery
What : Painting plein air the Jajang Mae (Tongdon-sa Plum tree)

04, Review 다시보기 https://www.youtube.com/watch?v=DQvGh63odNA
2015.02 BTN TV(불교방송) 뉴스
내용: 통도사 자장매(홍매화) 작업현장 및 인터뷰
When/Where : Ulsan KBS TV at Naewon-am Buddhist Monastery
What : Painting plein art the Maehwa



 Gustbook


From Message(required) Passwo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