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hor KCH Date 2021-07-27 00:05:27
 Title Recent works 최근작품
Recent works : Vital fantasy in the Summer - Breezing Petals
최근 작품 : 여름, 생명의 환희 – 바람 불어 좋은 날

7월의 한반도는 30도를 웃도는 폭염의 연속이다.
온종일 야외에서 캔버스를 펼치고 태양과 함께 창조적 열정을 불태운 이곳은 마치 용광로처럼 뜨겁다. 한여름 태양은 눈부시고 찬란하다.
본 작품의 특징은 아래와 같다.

첫째 – 속도감, 리듬감
작열하는 태양아래 바람결에 흩날리는 꽃잎은 내 눈과 마음을 사로잡았다.
마치 사막의 오아시스처럼 그 기분을 캔버스에 담고 싶었다. 그래서 그림의 속도감과 경쾌한 리듬감을 강조했다.

둘째 - 여백의 미
하늘을 푸른색으로 칠하지 않았지만 이 캔버스는 몇 년 전 제소와 유화물감으로 바탕을 여러 차례 칠한 최상의 상태였다. 즉 하늘을 비롯한 여백공간은 캔버스 천 날것 그대로가 아니라 공들여 여백을 그린 것을 최대한 살렸다.

셋째 – 살아있는 색채
최상의 캔버스 상태에 그리는 유화물감의 색채는 맑고 신비스런 분위기가 강조되고 살아 숨 쉬는 듯 싱그럽다. 오랜 세월 현장에서 자연의 살아있는 색상을 연구한 덕분에 색의 깊이감이 돋보인다.

넷째 – 입체적인 공간감과 평면적 표현
캔버스에 실제와 같은 입체적인 공간감은 그림의 깊이를 느끼게 한다. 아울러 평면적인 선과 면의 느낌을 살리면서 회화적인 맛과 그림의 자유분방함을 가미했다.

다섯째 – 살아있는 자연
이젤 밑 작은 도랑엔 독사가 살고 있고, 접시꽃 줄기엔 거미줄에 포획된 벌과 매미를 왕거미가 포식을 했고, 새들은 분주히 내 주변을 오고갔다. 들판에 핀 야생화와 다양한 농작물은 정겨웠다. 불타는 태양아래 자연은 넘치는 생명력으로 삶의 환희로 가득했다.


< Vital fantasy in the Summer - Breezing Petals >

Korea peninsula in July is in the middle of the heat, where the average temperature reaches over 30 degrees celsius.
After spending all day under flaming weather while burning my creative enthusiasm, the earth flames like melting pot.
The sun shines so bright and brilliant in the Summer.
Followings are features of the paintings.

First – The feeling of Speed and Rhythm
Spreading flowers dancing under sunlight caught my sight and heart.
I was eager to paint and enjoy the feeling like someone who found an oasis in the desert. So I emphasized the speed and rhythm of the painting.

Second - The beauty of blank space
I didn't colored the sky with blue color. Instead I left them as the original state which
has been seasoned for several months, until the yellowish color of linseed emerges after several thin applications of Gesso, followed by a mixture of white oils, linseed and petrol. Through this I emphasized the blank space it self, not by just leaving it alone, but by coloring it with great effort.

Third – The Living color
Oil paint, colored on the best canvas, feels alive, vivid. It also emphasizes fresh and mysterious atmosphere. After spending many years on sight studying colors of living nature, my painting stands out the depth of the color.

Forth - Three dimensional space and Two dimensional expression (description)
Realistic expression on canvas makes us able to feel the depth and space through paintings. I emphasized lines and the feeling of flatness, adding a pictorial taste and freedom to paintings.

Fifth - Living nature
Viper is living in the small ditch underneath the easel. The tall hollyhock flower stems were covered by bees and cicadas which were caught in spider web. Birds were busily moving around me. Wild flowers and various crops in the fields were friendly.

Under the burning sun, nature made me to feel the joy of life with overflowing vitality.





1, 2021-bh0, 바람 불어 좋은날-접시꽃/해바라기 Breezing Petals-Hollyhock/Sunflower, Oil on linen 162.2x260.6cm 100F 연작

2, 2021-bh0-1, 바람 불어 좋은날-접시꽃 Breezing Petals-Hollyhock, Oil on linen 162.2x130.3cm 100F

3, 2021-bh0-2, 바람 불어 좋은날-접시꽃/해바라기 Breezing Petals-Hollyhock/Sunflower, Oil on linen 162.2x130.3cm 100F

4,5, Detail of #1,2 작품부분

Click photos below to see enlargements.
사진을 클릭하면 확대해서 볼 수 있습니다.



[Recent works 최근작품] - 사진을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를 보실 수 있습니다.


[Recent works 최근작품] - 사진을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를 보실 수 있습니다.


[Recent works 최근작품] - 사진을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를 보실 수 있습니다.


[Recent works 최근작품] - 사진을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를 보실 수 있습니다.


[Recent works 최근작품] - 사진을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를 보실 수 있습니다.
 Gustbook


From Message(required) Password